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인천경제자유구역 청라국제도시의 '청라호수공원 음악분수'가 약 2년만에 다시 가동되고 있다. 사진은 청라호수공원 음악분수
 인천경제자유구역 청라국제도시의 "청라호수공원 음악분수"가 약 2년만에 다시 가동되고 있다. 사진은 청라호수공원 음악분수
ⓒ 아이뷰

관련사진보기

 
사회적 거리두기가 해제되자 인천의 밤이 더 아름답고 황홀해진다. 이미 월미도를 비롯한 인천의 15개의 야간조명 명소가 시민들에게 좋은 볼거리를 제공하고 있다.

이런 추세에 발맞춰 인천경제자유구역 청라국제도시의 '청라호수공원 음악분수'가 약 2년 만에 재개되었다. 코로나의 장기화에 따른 시민들의 마음을 치유함과 동시에 인천의 여름밤을 아름답게 수놓고 있다.

또한 영상 및 레이저 프로그램을 업그레이드하고 무빙아트를 설치하는 등 더욱 세련된 모습으로 돌아와 눈길을 끈다.

인천 남동구에 있는 해오름호수에 있는 분수도 본격적으로 가동되고 있어 산책을 즐기는 시민들에게 시원한 청량감을 선사해주고 있다. 2020년 12월 대대적으로 산책로와 분수가 정비된 후 재탄생한 해오름호수 또한 인천의 명소로 거듭나고 있다.

매주 수요일에서 토요일까지 진행되는 빛의 향연
 
청라호수공원 음악분수는 매주 수요일에서 토요일까지 운영된다.
 청라호수공원 음악분수는 매주 수요일에서 토요일까지 운영된다.
ⓒ 아이-뷰

관련사진보기

 
분수쇼에서는 시원한 물줄기와 레이저 그리고 K-POP이 어우러진 환상적인 분수의 연기가 펼쳐진다.
 분수쇼에서는 시원한 물줄기와 레이저 그리고 K-POP이 어우러진 환상적인 분수의 연기가 펼쳐진다.
ⓒ 아이-뷰

관련사진보기

 
청라국제도시의 청라호수공원 음악분수는 이미 그 위용을 자랑하며 성대한 '복귀'를 알렸다. 코로나로 인해 운영이 중단됐던 음악분수는 사회적 거리두기의 해제와 코로나가 안정되면서 다시 시민들을 찾아왔다. 사실 인천시설공단 청라공원사업단은 만반의 준비 끝에 조금 더 업그레이드돼 힘찬 물줄기와 레이저, K-POP으로 무장하여 우리 곁으로 돌아왔다.

조금씩 안정되는 코로나 상황에 따라 청라호수공원 음악분수의 재개는 그래서 더욱 반갑기만 하다. 코로나로 허전하고 한산했던 청라호수공원도 사람 냄새 가득한 공원으로 변한 듯하다. 모처럼 가족들과 함께 바깥나들이와 함께 음악분수를 즐긴 시민들의 얼굴엔 웃음이 가득했다.

청라호수공원 음악분수는 인천시설관리공단 청라공원사업단에서 담당하고 있다. 2022년 4월 29일~10월 15일 (매주 수·목·금·토요일) 운영되며, 5·9·10월은 오후 8시~8시 40분, 6,7, 8월에는 오후 8시 20·30분~오후 9시10분 운영된다. 우천 시에는 미운영되며, 청라호수공원 내 주차장에 무료주차가 가능하다. 별도의 공지가 없으면 10월 15일까지 계속될 예정이다.

남동구 해오름호수공원도 분수도 본격가동 시작 
 
청라국제도시의 멋진 마천루를 배경으로, 청라호수공원의 음악분수가 힘차게 가동중이다.
 청라국제도시의 멋진 마천루를 배경으로, 청라호수공원의 음악분수가 힘차게 가동중이다.
ⓒ 아이-뷰

관련사진보기

 
매주 금요일과 토요일 저녁에는 많은 사람들이 음악분수를 관람하고 있다.
 매주 금요일과 토요일 저녁에는 많은 사람들이 음악분수를 관람하고 있다.
ⓒ 아이-뷰

관련사진보기

 
청라호수공원의 음악분수가 밤을 시원하고 아름답게 밝힌다면, 낮에는 남동구 소재의 해오름호수에서 시원한 분수를 구경할 수 있다. 호수 한 가운데에서 시원한 물줄기를 뿜어내는 분수를 보면 무더위로 인한 짜증을 시원하게 날릴 수 있다. 운이 좋으면 맑은 날에도 무지개를 관찰할 수 있다.

해오름 호수는 2020년 12월 대대적인 정비를 통해 미세먼지 차단숲과 데크산책로 조성 등 남동소래아트홀 인근에 있어 인천을 대표하는 또 다른 대표 '호수공원'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인접 도시인 시흥에도 입소문을 타면서, 시흥시민들도 쉽게 방문하여 해오름호수공원을 즐기고 있다.
 
남동구 소재의 해오름호수에서는 시원한 분수를 구경할 수 있다. 호수 한 가운데에서 시원한 물줄기를 뿜어내는 분수를 보면 무더위로 인한 짜증을 시원하게 날릴 수 있다. 사진은 남동구 해오름호수와 분수
 남동구 소재의 해오름호수에서는 시원한 분수를 구경할 수 있다. 호수 한 가운데에서 시원한 물줄기를 뿜어내는 분수를 보면 무더위로 인한 짜증을 시원하게 날릴 수 있다. 사진은 남동구 해오름호수와 분수
ⓒ 아이-뷰

관련사진보기

  
남동구 소재의 해오름호수에서는 시원한 분수를 구경할 수 있다. 호수 한 가운데에서 시원한 물줄기를 뿜어내는 분수를 보면 무더위로 인한 짜증을 시원하게 날릴 수 있다. 남동소래아트홀
 남동구 소재의 해오름호수에서는 시원한 분수를 구경할 수 있다. 호수 한 가운데에서 시원한 물줄기를 뿜어내는 분수를 보면 무더위로 인한 짜증을 시원하게 날릴 수 있다. 남동소래아트홀
ⓒ 아이-뷰

관련사진보기

 

글·사진 임중빈 i-View 객원기자

덧붙이는 글 | 이 기사는 인천시 인터넷신문 'i-View'에도 실립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인천시 인터넷신문 ‘i-View’는 시민의 알권리와 다양한 정보제공을 위해 발행하며 시민을 대표해서 객원·시민기자들이 콘텐츠 발굴과 신문제작에 참여하고 있습니다. 제작된 신문은 뉴스레터로 서비스하고 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