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27일 제8대 화성시의회 마지막 회기인 제211회 임시회가 개회했다. 원유민 의장은 "제8대 화성시의회는 화성시가 나아갈 방향에 대해 시민과 함께 소통하며 달려왔다"고 개회사에서 밝혔다. 
 27일 제8대 화성시의회 마지막 회기인 제211회 임시회가 개회했다. 원유민 의장은 "제8대 화성시의회는 화성시가 나아갈 방향에 대해 시민과 함께 소통하며 달려왔다"고 개회사에서 밝혔다. 
ⓒ 화성시민신문

관련사진보기



"질의하실 위원 안 계십니까?"
(없음)

"원안과 같이 가결코자 하는데 이의 있습니까?"
(없음)

"이의가 없으므로 의안은 원안과 같이 가결되었음을 선포합니다."

-각 상임위별 회의록을 바탕으로 재구성 

지난 27일 각 상임위원회에 안건으로 올라간 의안에 의원들의 질문이 없었다. 있어도 한  두개에서 끝났다. 제8대 경기도 화성의 화성시의회 마지막 임기의 상임위 풍경이다. 경제환경위원회와 운영위원회에서는 올라온 1건의 안건에 대해 질문 없이 바로 가결했다. 

이날 오전에 열린 본 회의에서는 출석률이 더 저조했다. 21명 재적에 4명이 빠졌다. 본회의 첫날 빠진 의원은 구혁모, 김경희, 김효상, 박경아 의원이다. 일신상 이유로 불출석했다. 

그날 오후에는 각 상임위별 임시회 의안이 다뤄졌으나 출석률이 저조해 도시건설위원회에서는 '염전보전지역 해제 청원'안건이 상정도 안됐다. 

정흥범 의원은 27일 화성시민신문과의 통화에서 "해당 안건은 출석률이 저조해 계류했다. 다음 회기에서 다뤄질 것"이라고 밝혔다. 

화성시민신문이 각 상임위별 출석 여부를 취재한 결과 상임위별 평균 1.5명의 의원이 빠졌다. 도시건설위원회(위원장 배정수)에서는 김효상 의원과 박경아 의원이 불출석해 3명의 의원이 출석해 의안을 다뤘다. 

기획행정위원회(위원장 황광용)는 구혁모 의원 불출석, 교육복지위원회(위원장 송선영)도 김경희 의원과 신미숙 의원이 빠졌다. 신미숙 의원은 도의원 출마로 사퇴했다. 

경제환경위원회(위원장 엄정룡)는 차순임 의원이 불출석했다. 의회 운영위원회(위원장 이은진)에서는 김효상 의원과 김홍성 의원이 불출석했다. 

제211회 화성시의회 임시회 의안목록은 총 17개 안건이다. 운영의원회 1개, 기행위 2건, 경환위 1건, 교육복지위원회 10건, 도건위 3건이다. 

이중 교복위에 올라온 '기배 다목적체육관 민간위탁 동의안'을 다룰 때에도 전문위원이 "수탁기관 선정위원회 선정 구성을 명확히 하고 안전관리 등에 있어서 의원님들의 심도 있는 판단이 필요할 것으로 보인다"고 검토 결과를 밝혔으나 이에 대한 질문도 인건비에 관한 질문 1건 이후 바로 가결됐다. 

가장 많은 안건이 올라온 교복위에서는 총 10건의 안건 중 5건이 질문없이 바로 패스됐다. 

 

덧붙이는 글 | 이 기사는 화성시민신문에도 실렸습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밑빠진 독 주변에 피는 꽃, 화성시민신문 http://www.hspublicpress.com/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