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경기도 이천시 관고동 한 병원에서 불이나 인명피해가 발생했다.
 경기도 이천시 관고동 한 병원에서 불이나 인명피해가 발생했다.
ⓒ 경기도소방재난본부

관련사진보기

 
경기도 이천시 관고동 한 병원에서 불이나 5명이 숨지고, 41명이 연기흡입 등으로 부상을 입었다.

화재는 5일 오전 10시 17분경 발생했으며, 건물 4층에 투석전문 병원이 소재하고 있어 인명피해가 컸다.
  
화재 당시 병원 4층에는 환자 33명과 의료진 13명 등 46명이 건물 내부에 있던 것으로 확인됐다. 이 불로 지금까지 5명이 사망했으며, 모두 4층 병원에서 발견됐다.

사망자 3명은 투석 환자, 1명은 간호사, 다른 1명은 신원을 확인 중이다. 이외 추가 중상자 3명, 단순연기 흡입 등의 경상자는 38명으로 확인됐다.

이천시 및 소방당국 등은 "구조된 5명은 의식이 없는 상태였으며 3명의 중상자가 나오면서 추가 피해가 우려되는 상황이다"라고 밝혔다.
   
화재 당시 구조모습
 화재 당시 구조모습
ⓒ 경기도소방재난본부

관련사진보기

  
앞서 소방당국은 이날 오전 10시 31분 관할 소방서 인력 전체가 출동하는 대응 1단계를 발령했다. 펌프차 등 장비 38대와 소방관 등 108명을 동원해 11시 29분경 진화를 완료했다.

소방당국은 건물 3층의 스크린골프장에서 불이 시작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수색작업을 마치는 대로 최종 인명피해와 자세한 화재 경위 등을 조사할 방침이다.

한편 불이 난 건물 1층에는 음식점과 사무실, 2, 3층에는 한의원과 사무실, 스크린골프, 4층에는 불이 난 신장투석전문 병원이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삶은 기록이다" ... 이 세상에 사연없는 삶은 없습니다. 누구나의 삶은 기록이고 그만한 가치가 있습니다. 사람사는 세상 이야기를 사랑합니다. p.s 10만인 클럽으로 오세요~ 당신의 삶에서 승리하세요~!!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