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김돈곤 군수가 30일 열린 7월 정례 브리핑에서 관내 5개 폐교부지에 대한 활용방안을 발표하고 있다.
 김돈곤 군수가 30일 열린 7월 정례 브리핑에서 관내 5개 폐교부지에 대한 활용방안을 발표하고 있다.
ⓒ 청양군

관련사진보기

 
김돈곤 군수가 30일 열린 7월 정례 브리핑에서 관내 5개 폐교부지에 대한 해법을 제시했다.

청양여자정보고 폐교 부지에 충남 사회적경제 혁신타운을 유치한 김돈곤 군수는 100%에 가까운 활용방안을 발표해 눈길을 끌었다.

김 군수는 "한때 교육의 전당이면서 지역공동체의 구심점이었고 문방구, 식당 등 경제활동의 근거였던 학교가 폐교 이후 흉가를 방불케 하는 골칫거리로 전락했다"고 진단하고 ▲ 정산중에 다목적복지관 건립 ▲ 청남중에 복합커뮤니티센터 조성 ▲ 장평중에 충남교육청 영양교육체험관 유치 ▲ 문성초에 농산물 가공․물류센터 유치 ▲ 백금분교에 농업창업보육센터 조성 등 5가지 활용방안을 내놓았다.

김 군수에 따르면 정산중 다목적복지관은 산동지역 주민들의 복지증진을 목적으로 2023년까지 사업비 150억7600만 원을 투자해 다목적복지관과 군민체육센터를 갖출 예정이다.

청남중 복합커뮤니티센터에는 청남지역 농촌중심지활성화사업과 연계해 세대 공감․소통 공간인 '청어람센터'와 '모두모아마당'을 갖추게 된다.

장평중에는 김지철 충남교육감의 공약인 충남영양교육체험관 유치를 추진하고 있다. 도내 접근성이 좋고 친환경 농산물 납품 등 청양군의 먹거리 정책이 우수하기 때문이다. 
 
 김돈곤 군수는 “우리 군이 찾아낸 폐교부지 활용방안과 균형발전사업을 통한 지역변화, 골프장 유치를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 도모는 오로지 더불어 행복한 미래를 향한 것이다”고 강조했다.
 김돈곤 군수는 “우리 군이 찾아낸 폐교부지 활용방안과 균형발전사업을 통한 지역변화, 골프장 유치를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 도모는 오로지 더불어 행복한 미래를 향한 것이다”고 강조했다.
ⓒ 방관식

관련사진보기

   
문성초에 유치 중인 농산물 가공․물류센터는 국내외 유수기업 유치를 통한 안정적 판로 개척, 일자리 창출이 목적이다. 현재 홍콩 수출업체와 논산시 소재 영농조합법인과 구체적 추진일정을 조율하고 있다. 

백금분교 농업창업보육센터는 연말 준공을 목표로 8월중 공사에 착수할 예정이다. 이곳에는 귀농인의 집 8세대와 농업기계를 구비한 실습농장이 들어서게 된다.

김 군수는 이어 군이 제시한 제2기 균형발전사업 가운데 충남도 최종심의를 통과한 9개 사업을 소개했다. 9개 사업은 ▲청양읍 군량리 고추문화마을 일원에 사회적 공동체 특화단지 조성 ▲가족문화센터 건립 ▲고령자 복지주택 1~2층 통합돌봄시설 구축 ▲평생학습관 건립 ▲지방상수도 비상 공급망 확충 ▲지천 100리 생태복원사업 ▲다락골 성지 관광자원 정비사업 ▲칠갑산천문대 보강사업이다.

김 군수는 "우리 군이 찾아낸 폐교부지 활용방안과 균형발전사업을 통한 지역변화, 골프장 유치를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 도모는 오로지 더불어 행복한 미래를 향한 것"이라면서 "군 행정에 변함없는 신뢰와 협조로 함께 해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덧붙이는 글 | 이 기사는 충청뉴스라인에도 실립니다.


댓글1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지역 소식을 생생하게 좀 더 많은 사람들에게 전달해 언론의 중앙화를 막아보고 싶은 마음에 문을 두드립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