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이영광 (kwang3830)

<박정환의 현장: 다시, 주사위를 던지며> 책 표지

ⓒ출판공동채편않2022.11.28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관련기사

독자들의 궁금증을 속시원하게 풀어주는 '이영광의 거침없이 묻는 인너뷰'를 연재히고 있는 이영광 시민기자입니다.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