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오마이뉴스 (news)

윤석열 대통령이 2일 서울 중구 주한중국대사관에 마련된 고(故) 장쩌민 전 중국 국가주석 분향소를 찾아 작성한 조문록. 윤 대통령은 조문록에 "한중 수교를 비롯하여 양국관계의 발전에 크게 기여하신 장쩌민 전(前) 중국 국가주석의 영면을 기원하며 유가족과 중국 국민에게 깊은 애도와 추모의 뜻을 표합니다"라는 글을 남겼다.

ⓒ대통령실 제공2022.12.02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관련기사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