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경기 용인시가 올 연말까지 용인와이페이 인센티브를 10%로 확대한다.
 경기 용인시가 올 연말까지 용인와이페이 인센티브를 10%로 확대한다.
ⓒ 용인시

관련사진보기

 
경기 용인시가 올 연말까지 용인와이페이 인센티브를 10%로 확대한다.

이는 경기침체와 물가 인상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민들과 소상공인을 돕기 위한 것이다. 지난 7월에 물가 상승을 비롯한 민생경제에 발 빠르게 대응하기 위해 시가 구성한 민생경제 안정 TF 운영에 따른 후속 조치다.

TF는 1단계(즉시 실행 가능한 긴급정책), 2단계(추경 긴급예산 편성이 필요한 정책), 3단계(2023년 본예산 편성 반영) 등 지역 내 소비 촉진을 유도하고 취약계층, 소상공인, 중소기업에 대한 지원 방안을 모색해왔다.

시는 2단계 대책으로 ▲용인와이페이 인센티브 확대 ▲농업용 면세유 지원 등 14개 사업을 위한 106억 2600만 원을 2022년 제2회 추경에 편성했다.

용인와이페이는 10% 인센티브를 지원하고 있었지만, 인센티브 국비 예산(160억 원)이 빠르게 소진되면서 지난 7월부터 6%로 인센티브를 축소해 제공했다. 이 경우 25만원을 충전해야 1만5000원의 인센티브를 받을 수 있었다.

2회 추경에서 예산 42억 원이 편성되면서 10월부터는 용인와이페이를 충전할 경우 30만 원의 10%인 최대 3만 원까지 인센티브를 받을 수 있다.

이상일 용인특례시장은 "이번 용인와이페이 인센티브 확대 지원을 통해 시민과 소상공인에게 도움이 될 수 있길 바란다"며 "식재료, 생필품 등 물가 안정을 위해 시 차원의 다양한 방안을 모색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2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삶은 기록이다" ... 이 세상에 사연없는 삶은 없습니다. 누구나의 삶은 기록이고 그만한 가치가 있습니다. 사람사는 세상 이야기를 사랑합니다. p.s 10만인 클럽으로 오세요~ 당신의 삶에서 승리하세요~!!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