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이상일 국민의힘 용인특례시장 후보가 19일 죽전데이터센터 공사 관계자로부터 공사에 대해 설명을 듣고 있다.
 이상일 국민의힘 용인특례시장 후보가 19일 죽전데이터센터 공사 관계자로부터 공사에 대해 설명을 듣고 있다.
ⓒ 용인시민신문

관련사진보기


이상일 국민의힘 경기 용인특례시장 후보는 선거운동 시작일인 19일 민원현장 방문으로 공식 선거운동 일정을 시작했다.

이 후보는 이날 오전 수지구 죽전동 데이터센터공사 현장을 방문해 "시장에 선출되면 데이터센터 유치 과정에서 용인시가 주민들에게 충분한 설명과 동의 없이 졸속으로 추진한 부분이 있는지, 인·허가 과정 문제는 없는지 살펴볼 것"이라며 "현장 인근의 학교로 통학하는 학생들과 주민들의 안전이 보장되도록 무리하게 공사가 진행되는 것은 아닌지 꼼꼼히 살피겠다"고 말했다.

이 후보는 죽전시민연대 관계자들과의 간담회에서 "당선되면 인수위 과정부터 주민간담회 등을 열어 의견을 수렴하고, 위법사항이나 시민안전 위협 사항에 대해선 가능한 모든 방법을 동원해 해결방안을 모색하겠다"고 덧붙였다.

이상일 후보는 지난 6일 수지구청 대회의실에서 열린 '죽전동 물류센터 및 데이터센터 근본적 해결을 위한 6.1 지방선거 후보자 공동합의'에 서명한 바 있다.

덧붙이는 글 | 이 기사는 용인시민신문에도 실렸습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자치와 참여시대의 동반자 용인시민신문입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